'경질 OR 유임?' 솔샤르 거취 두고 맨유 레전드들도 엇갈렸다

박찬준 기자

기사입력 2021-11-09 23:41 | 최종수정 2021-11-10 05: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