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인터뷰]'화려함' 버린 이창민 "제주는 두 현대가를 괴롭힐 것이다, 정상+K리그 흥행 위해"

노주환 기자

기사입력 2021-01-30 1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