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일에 대한 前동료의 직언, "레알을 떠나 토트넘으로 가라. 더 후회하기 전에"

이원만 기자

기사입력 2020-08-05 05: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