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소속팀에 '비수' 나잉골란 "인터밀란은 나를 장난감 취급했다"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0-01-27 10: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