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만전]중국전과 같은 포백, 주전수비 가닥 잡혀

박찬준 기자

기사입력 2011-06-01 18: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