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6년째…희귀혈액암 아동 병원비까지" 백지영, 그저 빛[善픽]

조경이 기자

기사입력 2024-05-18 2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