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진아 "아내가 나를 천천히 잊어줬으면 좋겠다"..5년째 치매 투병 중인 옥경이에 애틋 ('조선의 사랑꾼')

김수현 기자

기사입력 2024-02-12 22: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