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흙 색깔 하나까지 집착"…K-오컬트 장인 모인 '파묘', 기대할 수밖에 없는 이유

조지영 기자

기사입력 2024-02-01 1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