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 성형 수술한 양미라' 못 참고 빵 터지게 한 딸의 흔적 "침대 위 멸치 한 마리'

김수현 기자

기사입력 2024-01-29 1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