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현장] "범죄예방이 목적, 모방 우려는 기우"..이지혜 "KBS다 보니 욕 참고 있어"('스모킹건2')

고재완 기자

기사입력 2024-01-23 1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