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삭 아나운서 "책임지겠다던 남친, 낙태 종용"→서장훈 "피눈물 흘릴 것" 분노 ('물어보살')[SC리뷰]

정안지 기자

기사입력 2024-01-23 07: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