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완선 "이모에 의한 은퇴 후 韓 못 가는 줄…헤어질 방법 없어 힘들었다" [종합]

이우주 기자

기사입력 2024-01-02 23: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