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남편의 폭언·폭력에 이혼→협박과 스토킹까지…서장훈 "단호하게 대처해"('무물')[종합]

김준석 기자

기사입력 2023-11-28 07:14 | 최종수정 2023-11-28 07: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