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옆경2' 자문 맡은 현직 법의관, 직접 '관전포인트 3' 전격 공개

김수현 기자

기사입력 2023-08-11 09:34: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