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3세 이승기 日팬 "딸 먼저 보내고 숨도 쉴 수 없었는데…날 살렸다" ('형제라면')[SC리뷰]

이지현 기자

기사입력 2023-07-04 00:42 | 최종수정 2023-07-04 0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