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파도 파도 미담만'…FC서울 거마비 거절 "하고싶어 하는 일"

김준석 기자

기사입력 2023-04-10 21:35: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