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트' 측, 황영웅 밀어주기·결승전 내정설에 "어떤 개입도 불가능한 시스템" [전문]

조윤선 기자

기사입력 2023-02-26 15: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