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9세' 조영남 "쫄딱 망했는데 여자들 안 떠나…꽃뱀 없었다"

이게은 기자

기사입력 2023-02-03 14:1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