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정, ♥도경완 주식 손절 직감 "2년간 이야기無, 기억상실처럼 행동" ('신비한 레코드샵') [종합]

조윤선 기자

기사입력 2021-01-30 0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