빽가 “신지가 안타까워할 정도로 손해 많이 봐…지인 차 사고 강변북로서 멈춘 적도 있어”

박아람 기자

기사입력 2021-01-15 15: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