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목루키' 김영대·황인엽, MZ세대 지지받는 '라이징 스타' 집중

문지연 기자

기사입력 2021-01-14 11:07: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