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요태 신지, 고급스러운 정원→'럭셔리한 부모님 집앞 풍경'…"눈길 조심하세요"

김수현 기자

기사입력 2021-01-07 08:4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