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③] 김새론 "내년에 스무살, 19禁 '아저씨' 제일 먼저 보고파"

조지영 기자

기사입력 2018-11-01 09:02 | 최종수정 2018-11-01 10: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