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탄' 우승 백청강, 상금 절반 기부 약속 지켰다

이정혁 기자

기사입력 2011-06-08 19: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