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가 정말 무서운 이유. 두 '심장' 오세근과 문성곤의 냉철함에 있다

류동혁 기자

기사입력 2023-02-16 09: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