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억원이 아깝지가 않네' 3일간 폭풍 11안타→타격 1위 등극, 타이틀 노려보나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4-04-17 1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