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인생 처음으로…" RYU가 직접 전수했다, '신인왕'도 '괴물' 발자취 따른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4-17 11:01 | 최종수정 2024-04-17 1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