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통한의 병살' 이러다 트라우마 생길라...한화 20세 리드오프의 '비극' [고척 현장]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4-04-06 20:21 | 최종수정 2024-04-06 2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