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발표 후 침묵, 그러나 방망이는 무자비하다" 타율 0.714 오타니, 5개월 만에 트라웃 만난다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4-03-05 1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