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 만에 억대 연봉까지 깨졌다… 어느덧 FA 삼수, '51SV 80홀드' 국대 사이드암 전성기 번호 달고 '부활 도전'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1-26 1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