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료는 돈 주고 프로 갔다' 독립구단 청탁 비리 파문, 확대 가능성에 '초비상'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4-01-12 23:16 | 최종수정 2024-01-13 09: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