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없었다면 '병역 황금코스' 밟았을텐데...안우진은 현실을 택했다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3-11-29 18: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