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젊은게 좋아' 23년 차 베테랑 김강민은 몸 푸는데...민소매 차림으로 배트 잡은 '아기 짐승' 최지훈[잠실 현장]

박재만 기자

기사입력 2023-10-16 1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