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트 함부로 못 주겠네' 절친 유강남에게 쿨하게 준 배트에서 터진 스리런포, 다음날 복수에 성공한 구자욱

박재만 기자

기사입력 2023-09-08 07:4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