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 말 들었나? 이정후 불꽃타→'WS 우승' 외인도 깨웠다…반전의 4안타 '韓데뷔 이래 최초' [고척리포트]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6-08 22:31: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