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섭섭했던 오타니 "MVP 탈환 문이 열렸다", 저지 부상에 요동치는 경쟁구도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3-06-07 16:18: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