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끝은 자신있다" 기회 잡은 야구인2세…父 앞에서도 기죽지 않았다 [인터뷰]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6-06 14:3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