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급 에이스 슈어저가 허용한 유일한 안타...타자는 김하성이었다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3-04-11 10:5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