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구종을 다 사용했다"…이래서 'ML 1R 선발'이구나, KBO 'K왕' 울린 '팔색조 피칭'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3-04-08 13:1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