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 존재→남는다' 기류 속 김광현의 선택, 12월 윈터미팅이 분기점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1-11-15 16:25 | 최종수정 2021-11-15 17: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