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6홈런 지명타자, FA 도전 대신 '확실한 230억' 선택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1-11-08 04:51 | 최종수정 2021-11-08 04: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