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시타에 두 팔 번쩍…'가을 남자' 응원 통했나. 벗어나는 'PS 악몽' [준PO]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1-11-05 14:05 | 최종수정 2021-11-05 1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