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아쉬운 장원준, 김태형-두산은 속탄다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18-11-08 0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