쌤소나이트코리아,미래숲 주관 17기 ‘녹색봉사단’ 교육 캠프 후원

    기사입력 2018-02-14 09:48:11

    쌤소나이트코리아가 사단법인 미래숲이 주최하는 제 17기 '녹색봉사단' 교육 캠프를 후원하고 25일(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한다.

    녹색봉사단은 사단법인 미래숲이 2002년부터 지속해온 환경 보호활동의 일환으로, 환경 보호에 뜻이 있는 참가자들을 모집하여 우리나라 황사 주요 발원지인 중국 내몽고 쿠부치 사막을 방문해 나무를 심고 사막화 방지에 기여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2015년에는 한중간 외교부 공공외교 협력 사업으로 지정되며 한중 우의 증진에도 기여하는 의미 있는 자원 봉사 활동이다.

    제 17기 녹색봉사단은 오는 3월 29일(목)부터 4월 2일(월)까지 5일간 쿠부치 사막을 방문해 식수활동을 비롯한 모의 UN, 멘토링, 워크샵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또한 올해는 쌤소나이트코리아 서부석 대표를 비롯한 멘토들과의 토크콘서트도 진행된다.

    참가 신청은 오는 25일(일) 13시까지 미래숲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만 31세 기준으로 청년부와 일반부로 나누어 모집하며, 서류 심사 및 면접을 거쳐 3월 9일(금) 최종 참가자를 발표한다.

    쌤소나이트코리아 서부석 대표는 "쌤소나이트는 고객의 삶에 지속가능하고 근본적인 변화를 만들어내는 것을 목표로 환경 보호에 앞장서고 있으며, 특히 우리나라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황사 문제 해결에 기여하고자 2016년부터 미래숲과 함께하고 있다"며 "더욱 많은 분들에게 소중한 경험을 제공하고자 녹색봉사단 활동을 후원하기로 결정하였으며, 작은 노력으로 사회와 지구를 변화시키는 녹색봉사단에 많은 관심과 지원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쌤소나이트코리아는 지난 2011년부터 환경 보호에 적극적으로 나서왔으며, 특히 지난 2016년 3월 미래숲과 협약을 체결하고 사막화 방지 조림 사업을 이어오고 있다. 쌤소나이트는 현재까지 미래숲과 함께 쿠부치 사막에 158,000그루의 나무를 심었으며, 금전적인 후원뿐만 아니라 쌤소나이트코리아 서부석 대표를 포함한 임직원들이 함께 쿠부치 사막을 방문해 직접 식수활동에도 동참하고 있다. 이외에도 매월 임직원들이 참가하는 쌤소나이트 난지도 미래숲 나무심기 행사를 진행하고, 2016년부터는 한국국제아트페어(KIAF)에 사막화 방지 캠페인 관련 전시를 개최하는 등 다방면에서 환경 보호 메시지를 전파하고 있다. 전상희 기자 nowater@sportschosun.com

    ☞ 소비자고발센터로 바로가기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