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나도 컸던 사령탑 빈 자리...'3연패' GS칼텍스, 탈출구가 안 보인다[화성리포트]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24-02-18 1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