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광헌 女대표팀감독"냉정하게 韓5~6위,히딩크 말처럼 강팀 상대로 져봐야 언젠간 이긴다"[부산세계탁구선수권]

전영지 기자

기사입력 2024-02-23 0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