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날' 맞댄 적수→금빛 포옹! 女에페 최고의날, 개인&단체전 동시 제패…21년만의 숙원 달성 [항저우현장]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9-27 21:17: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