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아버지 사랑합니다' 에이스로 성장한 아들과 뜨거운 포옹...어엿한 프로 선수가 된 제자들 '감독님 감사합니다'

기사입력 2022-05-21 07:4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