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에이징커브 우려 있지만…" 키움은 여전히 '공포의 4번 타자'를 믿고 있다[대전 현장]

기사입력 2021-09-29 05:05: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