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창원 핫피플]첫 5연속 볼넷 아픔 지운 역투, 롯데 김대우가 3698일만에 쏜 희망

기사입력 2020-07-01 07:00:00